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기보배 해설 中 전 남친 오진혁 등장에 "제가 잘 아는데요"…멋쩍은 웃음

최종수정 2014.09.28 15:52 기사입력 2014.09.28 15:52

댓글쓰기

오진혁(위) 기보배(아래 오른쪽) [사진=KBS2 방송캡처]

오진혁(위) 기보배(아래 오른쪽) [사진=KBS2 방송캡처]



기보배 해설 中 전 남친 오진혁 등장에 "제가 잘 아는데요"…멋쩍은 웃음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기보배가 재치있고 담담한 해설로 눈길을 끌었다.

28일 오전 인천 계양아시아드양궁장에서 진행된 '2014 인천 아시안게임' 양궁 리커브 남자 단체 동메달 결정전에서 오진혁, 이승윤, 구본찬으로 구성된 한국 양궁 남자 국가대표팀은 4세트까지 가는 접전 끝에 5대3으로 승리했다.

이날 KBS 양궁 해설자로 자리한 기보배는 전 남자친구였던 오진혁 선수가 등장하자 차분히 "제가 잘 아는데요"라며 재치있게 말하며 담담히 해설에 임해 눈길을 끌었다.
기보배는 오진혁 선수의 차례에서 "긴장되지 않겠느냐"라는 캐스터의 질문에 "그렇지 않을 것"이라며 오진혁의 담대한 성격을 들며 멋쩍게 웃었다.

이어 오후 남자 양궁 개인전 준결승 경기를 앞두고 있는 오진혁에 대해 "아무래도 동메달 결정전에서 중요한 순간이었고 개인전까지 영향을 미칠 수 있었다. 중요한 경기였다"라며 우리나라 선수들을 향해 "비록 금메달은 아니지만 동메달 아주 잘 했다"라고 격려했다.

양궁 경기를 지켜본 누리꾼들은 "기보배, 오진혁보고 '제가 좀 잘 아는데요'라고...민망하겠다" "기보배, 오진혁 헤어졌는데 자꾸 오해하는 사람들이 있네 기보배도 시집가야하는데" "기보배 해설 보는데 오진혁 나올 때마다 괜히 내가 민망하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양궁 금메달리스트 커플로 화제가 됐던 기보배와 오진혁은 지난해 결별한 것으로 알려졌으며, 오진혁은 지난 2월 결혼해 신혼생활을 즐기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