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병헌·한효주 광고 퇴출 운동 "매우 불쾌하다"

최종수정 2014.09.23 21:23 기사입력 2014.09.23 21:23

댓글쓰기

한효주 [사진=아시아DB]

한효주 [사진=아시아DB]

썝蹂몃낫湲 븘씠肄


이병헌·한효주 광고 퇴출 운동 "매우 불쾌하다"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이병헌에 이어 한효주 또한 광고 퇴출 운동에 불똥이 튀었다.

이병헌 한효주 광고 퇴출 운동은 지난 2일 포털사이트 다음 아고라 청원 사이트에 '이병헌 광고 중지해주세요'라는 제목의 서명이 올라오면서부터 시작됐다.

이병헌 한효주 광고 퇴출 청원에는 "영화나 드라마는 내가 선택해서 안보면 되겠지만 의도하지 않게 이병헌 한효주가 등장하는 광고에 노출되는 것 매우 불쾌하다는 반응이 적혔다.
이병헌은 50억 협박 사건과 관련해 모델 이씨와 불륜설에 휘말려 곤욕을 치렀고 한효주 역시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가족과 관련된 루머에 휩싸이며 구설수에 올랐다.

한편, 이병헌과 한효주는 최근 한 온라인 쇼핑몰 CF에 함께 얼굴을 비친 바 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