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효주, 이병헌 이어 광고 퇴진 운동 움직임 '속출'…서명도 '봇물'

최종수정 2014.09.23 17:25 기사입력 2014.09.23 17:25

댓글쓰기

한효주 화보[사진제공=바자]

한효주 화보[사진제공=바자]

썝蹂몃낫湲 븘씠肄

한효주, 이병헌 이어 광고 퇴진 운동 움직임 '속출'…서명도 '봇물'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한효주 광고 퇴출 운동이 이병헌 광고 퇴출 운동과 더불어 거세게 일고 있다.
최근 다음 아고라 청원 사이트에서는 이병헌 '음담패설 동영상 50억 사건' 이후 광고 퇴출 서명 운동이 벌어지고 있다.

해당 서명에 동참한 인원은 22일 현재 목표 서명인원 7000명을 훌쩍 넘긴 8622명으로 조사됐다.

해당 광고 퇴출 청원글에는 "영화나 드라마는 내가 선택해서 안 보면 되지만 의도치 않게 이병헌이 등장하는 광고에 노출되는 것이 매우 불쾌하다"는 반응이 적혀 있다.
이어 이병헌과 같은 소속사 배우 한효주 또한 가족과 관련된 사건으로 퇴출 운동이 이어졌다. 서명에 동참한 네티즌은 해당 회사 홈페이지 온라인 게시판에 항의 글을 게재하거나 고객센터 통해 전화 항의까지 이어가고 있다.

BH엔터테인먼트에 함께 몸담고 있는 이병헌과 한효주는 최근 한 온라인 쇼핑몰 CF에 동반 출연했다. 서명글에는 "이병헌과 한효주 두 사람 모두 광고에서 퇴출해야 마땅하다"는 댓글들이 달리고 있다.

한효주 광고 퇴출 운동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한효주 광고, 한효주한테도 불똥이 튀네" "한효주 광고, 한효주는 무슨 잘못이길래" "한효주 광고, 왜 가족한테 전가해"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