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배달의 민족’, 이번엔 소상공인 가게 홍보에 팔 걷었다

최종수정 2014.09.23 15:40 기사입력 2014.09.23 15:40

댓글쓰기

우리가게 CF만들기 프로젝트 진행…영상 제작에 드는 비용 전액 지원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양성희 기자] 인기 배달 애플리케이션(앱) ‘배달의 민족’을 서비스하는 우아한형제들(대표 김봉진)이 소상공인들의 가게 홍보를 돕고자 동영상 광고 제작을 해주는 ‘우리가게 CF만들기’ 프로젝트를 진행한다고 23일 밝혔다.

‘우리가게 CF 만들기’는 배달의 민족 가맹업주들에게 가게 특색을 살린 15초짜리 동영상 광고를 만들어주는 프로젝트다. 우아한형제들은 소상공인 및 중소기업의 홍보영상을 저렴한 비용으로 제작해주는 스타트업 기업 ‘500비디오스(500 Videos)’와 손잡고 지원에 나섰다. 영상 제작에 드는 비용 전액을 대신 부담한다.
‘우리가게 CF만들기’는 배달의민족 가맹업소 중 수도권 지역의 100개 업소를 우선 선정해 진행한다. 신청은 다음달 5일까지며 배달의 민족 ‘사장님 사이트’에서 하면 된다.

한편 배달의민족은 소상공인들을 돕기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현재 가게 운영 노하우를 전수하는 ‘꽃보다 매출’ 프로그램 신청을 받고 있으며 전단지 광고 효과를 무료로 측정해주는 서비스도 제공하고 있다. 수수료 부담을 느끼는 업주들을 위해 수수료를 낮추고 단말기를 무상으로 지급하기도 했다.

김봉진 대표는 “우리가게 CF만들기는 가맹업소의 매출 증대에 기여하기 위한 다양한 프로젝트 중 하나”라며 “앞으로도 소상공인들을 위한 다양한 혜택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양성희 기자 sunghe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