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신보, 토지보상자금 첫 보증 지원

최종수정 2014.09.22 11:48 기사입력 2014.09.22 11:4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고형광 기자] 신용보증기금(신보)은 상주-영천 고속도로 건설사업에 토지보상을 위한 선투입자금 대출보증을 지원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보증은 신보의 첫 토지보상비 대출보증으로, 신보는 토지보상비 지급이 늦어져 사업이 지연되는 일을 막기위한 보상자금 선투입제도를 지난 5월 처음 도입했다.

이 제도는 민간사업자가 금융기관에서 보상비를 먼저 조달하면 정부가 예산을 확보한 후 원금과 자금조달비용을 지급하는 방식으로 운영된다.

상주-영천 고속도로 건설사업에는 총 2061억원의 토지보상금이 소요되며, 정부는 이 가운데 1409억원을 지원한 상태다.

신보는 이번 지원을 시작으로 4개 민자 고속도로사업에 연말까지 총 2800억원 규모의 보증을 지원할 계획이다.
고형광 기자 kohk010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