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올 상반기, 생필품 가격 대체로 안정적

최종수정 2014.09.18 08:01 기사입력 2014.09.18 08:0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소연 기자]올 상반기 주요 생필품 가격이 대체로 안정적인 것으로 나타났다.

18일 한국소비자원이 ‘생필품 가격정보시스템 T-price(www.tprice.go.kr)’에 수집된 2014년 상반기 주요 생필품(226개 상품) 가격을 전년 동기와 비교한 결과, 올 상반기 평균 판매가격은 0.68%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몇몇 급등락 상품을 제외하면 전반적으로 안정적인 가격을 나타낸 것이다.
품목별로는 정육ㆍ난류가 전년 동기 대비 7.50% 상승했고 채소는 10.76% 하락했다. 그 외 대부분 품목군은 미세하게 변동했다.

<출처:한국소비자원>

<출처:한국소비자원>

썝蹂몃낫湲 븘씠肄


판매가격 상승률이 가장 높은 품목은 가공식품 중에는 초코파이류가 차지해 14.42%를 기록했다. 일반 공산품은 고무장갑이 11.58%, 농축산물의 경우는 돼지고기가 23.56%였다.
반면 판매가격 하락률이 가장 높은 품목은 가공식품의 경우 캔커피로 같은 기간 4.72% 하락했다. 일반 공산품에서는 핸드로션(-6.33%), 농축산물은 배추(-40.32%)로 나타났다.

개별 상품별로는 오리온에서 제조한 ‘초코파이 18개입(630g)’, ‘돼지고기삼겹살(100g 기준)', 대상(주)의 혼합조미료인 ‘맛선생 해물(250g)’, (주)사조대림의 ‘사조꽁치(400g)' 등의 판매가격이 10% 이상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출처:한국소비자원>

<출처:한국소비자원>

썝蹂몃낫湲 븘씠肄

한국소비자원은 주요 생필품의 건전한 가격 경쟁을 유도하기 위해서는 소비자의 합리적 구매 선택이 필요하다며 장보기 전 T-price 가격비교를 통해 현명하게 소비할 것을 당부했다.

김소연 기자 nicksy@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