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애플의 미스테리 '큐브'…패션쇼 중비중?

최종수정 2014.09.07 15:20 기사입력 2014.09.07 15:20

댓글쓰기

아이폰 공개 행사장에 하얀색 정육면체 '큐브' 건물 등장
패션 블로거들 대거 초청


[아시아경제 권용민 기자] 애플이 오는 9일(현지시간) 패션쇼 형태로 최신 스마트폰과 스마트워치를 공개할 것이라는 주장이 제기됐다.

6일(현지시간) 미국 씨넷은 몇 가지 단서를 근거로 들며 애플이 패션쇼를 계획 중일 수 있다고 전했다.

우선 이번 행사에 패션전문 블로그들을 대거 초대했다는 게 첫 번째 근거다. 단순한 기기가 아닌 '패션'이라는 시장을 향해 나가려는 애플의 움직이라는 것이다. 애플은 럭셔리 시계 브랜드 '태그호이어'의 고위 임원을 영입하는 등 패션업계 인사들을 확보해 왔다. 최근에는 시사주간지 타임이 선정한 전세계에서 영향력이 가장 큰 유명 다자이너로 꼽힌 마크 뉴슨을 스카우트하기도 했다.

또 이번 행사가 열리는 장소에 의문의 직육면체형 건물을 만들고, 삼엄한 경비를 갖춰 놓고 있다. 씨넷의 크리스 매티스치크 기자는 "이 건물은 내가 뉴욕에서 일할 때 거주지 인근 지역이었던, 광활한 텐트로 장식됐던 뉴욕 패션위크를 치른 브라이언트파크를 떠올리게한다"고 설명했다. 밖에서 바라본 행사 장소 분위기가 실제 패션쇼 준비장처럼 느껴진다는 설명이다.

웨어러블 기기에 해당하는 아이워치 제품을 제외하면 패션 소품처럼 취급할 만한 애플 기기가 거의 없어 보인다는 점에서 이는 무리한 가정일 수도 있다. 하지만 그는 "애플이 자체 신제품을 선보이기 위해 하얀색 정육면체로 세워진 의문의 건물에서 '애플 패션쇼'를 준비하고 있을 가능성이 있다"며 "전문 모델들을 내세운다면 그럴싸한 패션쇼를 연출할 수도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애플의 이번 행사는 애플의 카운트다운 페이지를 통해 전세계에 실시간 생중계될 예정이다. 방송은 미국 동부시간, EDT, 한국시간 10일 새벽 2시부터 시작된다. 애플의 웹브라우저 사파리와 애플TV로도 신제품 공개 행사를 시청할 수 있다. 사파리는 OS X 10.6.8부터 이후 버전, 애플TV는 5.0.2부터 이후 버전부터 시청이 가능하다.


권용민 기자 festy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