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경기도 전국최초 '씨암소' 체세포 복제 성공

최종수정 2014.09.06 05:40 기사입력 2014.09.06 05:4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수원)=이영규 기자] 경기도가 전국 최초로 우량 '씨암소'의 체세포 복제에 성공했다.

도는 2010~2011년 구제역 발생으로 농가에서 우수하게 보존해 온 한우암소 기반이 붕괴됨에 따라 2013년부터 수암생명공학연구원(황우석 박사팀)과 합동으로 전국 최고의 명품한우 생산을 위한 우량한우암소 생산 사업에 돌입했다.

도는 명품한우 생산기반 사업에 착수한지 2년만인 지난 4일 전국 최초로 최첨단 체세포 복제 기술을 활용한 한우 암송아지를 연천의 젖소농장에서 생산했다. 도는 추가로 포천, 이천, 여주 등 시험농장에서 계속해서 체세포 복제 암송아지가 생산될 것으로 보고 있다.

도는 우량한우 암소 핵군 150두를 추가 생산해 도내 한우농가에 수정란을 보급할 계획이다. 그동안 우량 한우 수소 생산기반은 정부 주관으로 농협중앙회에서 맡아왔지만 우량 한우 암소 생산기반 확보는 매우 미약한 상황이었다.

이런 상황에서 도가 최첨단 기술인 체세포 복제기술을 통한 우량한우 암소 생산에 성공함에 따라 짧은 기간에 우수한 형질의 씨암소를 확보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하게 됐다.
김성식 도 동물방역위생과장은 "이번 1호 체세포 복제 암송아지 생산을 시작으로 우량한우 암소를 이용한 우수한 품질의 한우를 생산해 전국 최고의 명품 한우를 육성하겠다"고 밝혔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