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강수정 득남 소감 "정말 감동적…복귀는 아이 좀 더 키운 후"

최종수정 2014.08.31 12:29 기사입력 2014.08.31 12:29

댓글쓰기

강수정이 득남 소식을 전했다.[사진=KBS 2TV '연예가중계' 방송 캡처]

강수정이 득남 소식을 전했다.[사진=KBS 2TV '연예가중계' 방송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강수정 득남 소감 "정말 감동적…복귀는 아이 좀 더 키운 후"

강수정 전 KBS 아나운서가 득남 소식을 전했다.

강수정은 30일 방송된 KBS2 '연예가중계'를 통해 출산 소식을 알렸다. 그녀는 "나와 아이는 건강하다. 3.57kg로 태어나 얼굴에 살이 몰려있어 정말 귀엽다. 뭉클하다. 무덤덤할 줄 알았는데 정말 감동적이었다"며 기쁜 마음을 감추지 못했다.

강수정은 "아기 낳은지 일주일 정도밖에 안돼서 산후조리 좀 하고 두 달 정도 있다가 돌아갈 것 같다. 아무래도 남편이 아기를 정말 보고 싶어한다"고 언급했다.

이어 강수정은 "살 좀 빼고 아기를 좀 더 키운 후에 복귀할 것"이라며 향후 계획에 대해 밝혔다.

한편 지난 2008년 재미교포인 남편과 결혼했으나 지난 2011년 쌍둥이 유산의 아픔을 겪은 바 있다. 이에 이번 득남 소식은 그녀와 그녀의 남편에게 더 큰 기쁨인 것으로 보인다.
강수정 득남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강수정 득남, 좋은 소식 축하 합니다" "강수정 득남, 유산 경험 이겨내서 다행" "강수정 득남, 남편과 행복 하세요"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