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효리, '남녀혼탕'가서 "난 벗었는데 남편은 안 벗어…"

최종수정 2014.08.27 16:09 기사입력 2014.08.27 16:09

댓글쓰기

이효리, 이상순과  남녀혼탕 들어간 경험 고백[사진=SBS 매직아이 캡처]

이효리, 이상순과 남녀혼탕 들어간 경험 고백[사진=SBS 매직아이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이효리 독일 '남녀혼탕'가서 "난 벗었는데 남편은 안 벗어…"

이효리가 독일 남녀혼탕에서 있었던 에피소드를 공개하며 주위를 낯뜨겁게 만들고 있다.

26일 밤 방송된 SBS '매직아이'에서 이효리가 "남편 이상순과 독일에서 남녀혼탕에 가 본 적이 있다"며 입을 연 것이다.

이효리는 "남편 이상순과 독일 베를린에 있는 온천에 갔는데 '탈의실이 남녀 따로 되있어 한국과 똑같겠구나'라는 생각과는 달리 남녀혼탕이어서 당황했다"고 말했다.

이어 이효리는 "그런데 우리만 수영복을 입고 있고 다들 벗고 목욕을 하더라. 우리 둘만 수영복을 입은 게 이상해서 나는 그냥 벗었다. 다들 자연스러운데 나 혼자 가리겠다고 하는 게 이상하다 싶더라. 그래도 이상순은 끝까지 수영복을 벗지 않았다"고 당시 상황을 털어놨다.

이효리 남녀혼탕 소식에 네티즌은 "이효리, 부끄럽지도 않나봐 " "이효리,수위 높다" "이효리, 얼굴 빨개진 듯"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