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남아공, 에볼라 발생국가 외국인 입국 금지 조치

최종수정 2014.08.22 06:21 기사입력 2014.08.22 03:4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승미 기자] 남아프리카공화국은 서아프리카에볼라 발생 국가에서 자국으로 들어오려는 외국인들의 입국을 금지 조치를 취하기로 했다.

21일(현지시간) 블룸버그 통신에 따르면 남아공 보건부는 이날 기니, 라이베리아, 시에라리온에서 오는 모든 외국인 여행객에게 입국이 금지한다고 밝혔다. 또 이들 고위험 국가로부터의 남아공 자국민 재입국은 허용되지만 에볼라가 발병한 나라로의 불필요한 모든 여행은 금지된다.

중간 정도의 위험 국가로 분류된 나이지리아, 케냐, 에티오피아를 여행하는 사람들은 통상적인 검역 절차를 거치게 된다. 남아공은 라이베리아와 기니에서 도착한 승객을 포함해 최근 몇 주 동안 두 건의 에볼라 공포를 경험했으나 현재까지 에볼라는 발생하지 않았다.

요하네스버그 국제공항은 남부 아프리카와 나머지 아프리카 대륙을 연결하는 주요 환승 공항 중 하나다.

김승미 기자 askm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