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음담패설 김태우, 포엘 19금 뮤직비디오 "에로영화 같다" 일침

최종수정 2014.08.21 21:50 기사입력 2014.08.21 21:50

댓글쓰기

포엘 뮤직비디오 선정성 논란(사진:포엘 뮤직비디오 캡처)

포엘 뮤직비디오 선정성 논란(사진:포엘 뮤직비디오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음담패설 김태우, 포엘 19금 뮤직비디오 "에로영화 같다" 일침

김태우가 '성행위 퍼포먼스'로 논란을 빚은 걸그룹 포엘의 뮤직비디오에 일침을 가했다.
21일 방송된 Mnet '음담패설'에서는 '19금' 동성애 뮤직비디오와 성행위를 떠올리게 하는 퍼포먼스로 선정성 논란에 휩싸였던 그룹 포엘의 뮤직비디오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MC 유세윤은 '무브' 뮤직비디오를 보고 "여태까지 본 뮤직비디오 중에 가장 세다"고 말했다.

김태우는 포엘의 뮤직비디오에 "무슨 말을 해야 할지 모르겠다. 뮤직비디오가 아니라 에로영화 같다"며 놀랐다. 이어 "미국 푸시캣돌즈가 나왔을 때에도 뮤직비디오 안무가 선정적이어서 이슈를 끌었다. 그들은 좋은 노래와 가창력으로 인정을 받았다"고 지적했다.
포엘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포엘, 너무 야한 거 아냐?" "포엘, 진짜 심했다" "포엘, 이번에 유명해지겠는데?"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