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LG전자, '아이디어LG' 첫 본선 평가 시작

최종수정 2014.08.11 11:00 기사입력 2014.08.11 11: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은별 기자] LG전자 가 이달 15일부터 내달 14일까지 '아이디어LG' 본선 평가를 시작한다. LG전자는 지난달 14일부터 웹사이트 '아이디어LG'를 통해 일반 시민들의 눈에서 바라본 제품 아이디어를 접수받고 있다.

본선 평가는 14일 밤 11시59분까지 소비자 투표에서 50표 이상 받아 예선을 통과한 아이디어를 대상으로 진행한다. 지난달 14일부터 접수된 본선 진출 아이디어는 약 490개다. 참여한 소비자 수는 약 4만5000명, 아이디어 등록 수도 약 6200건을 넘어섰다.
본선에서는 아이디어의 상업성과 창의성을 모두 검증하고자 '조회 수' 와 '소비자 선호도 별점 평가' 결과를 모두 고려해 상위 50개 아이디어를 선정한다.

일반인은 아이디어에 대한 선호도에 따라 '별' 0개부터 최대 5개까지 점수를 매길 수 있다. 평가 참여는 1인당 최대 3개 아이디어까지 가능하다. 특히 참여자들은 '별점 평가'를 진행한 아이디어가 최종 선정되었을 경우 해당 제품 매출액의 0.9%를 분배(매출액x0.9%/별점 평가 참여자 수)받는다.

이후 LG전자는 다음달 14일부터 한달 간 본선 평가 상위 50개 제품을 대상으로 제품화 가능성을 종합 검토한다. 최종 선정된 제품 아이디어는 10월15일 발표된다.
LG전자는 소비자의 아이디어가 실현될 수 있도록 적극 협업해 혁신제품을 지속 발굴하고 소비자 접점을 지속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최상규 LG전자 한국영업본부장 부사장은 "LG전자의 스마트한 기술과 앞선 품질에 소비자들의 기발한 창의력을 더한 시장선도제품이 탄생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김은별 기자 silversta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