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KRX금시장, 지정학적 리스크에 거래량 최대치 경신

최종수정 2014.08.08 17:41 기사입력 2014.08.08 17:4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현우 기자]미국 정부가 이라크 내전 사태에 개입을 밝히며 공습 가능성 높아지자 안전자산인 금에 대한 선호도가 높아지면서 KRX금시장의 거래량도 개장 이후 최대치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거래소는 8일 KRX금시장의 거래량이 11.9kg(5억2000만원)으로 집계돼 개설 이후 최대치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기존 최대 거래량 기록은 지난 5월27일 기록한 11.2kg이었다.
거래소측은 "금 가격이 올라 개인들의 차익실현 매물이 쏟아졌고 동시에 추가 상승을 기대한 매수세가 유입하면서 거래량이 급증했다"고 설명했다.

투자자별 거래 비중은 개인이 62%로 실물사업자(38%)보다 높았던 것으로 나타났다. 개인 거래가 늘어난 것에 대해 거래소는 "시중은행 골드뱅킹 보다 수수료 및 양도차익 비과세로 수익률이 다소 높기 때문인 것으로 파악된다"고 밝혔다.

한편 이날 KRX금시장 시세는 전날보다 1.21% 오른 1g당 4만4160원을 기록했다.
이현우 기자 knos84@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