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강레오 "아내 박선주가 쓴 곡 중 바비킴의 '사랑 그 놈' 제일 좋아"

최종수정 2014.08.04 14:13 기사입력 2014.08.04 14:13

댓글쓰기

강레오·박선주 부부.

강레오·박선주 부부.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강레오 "아내 박선주가 쓴 곡 중 바비킴의 '사랑 그 놈' 제일 좋아"

요리연구가 강레오가 아내인 가수 박선주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강레오는 4일 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에 게스트로 출연해 솔직한 입담을 뽐냈다.

이날 DJ 최화정이 "박선주가 침대에서 노래 해주지 않냐"고 묻자 강레오는 "노래 부탁을 안 해봤다. 대신 아내가 새로운 곡을 쓸 때 한 번 들어보라고 한다"고 답했다.

이어 강레오는 아내 박선주가 쓴 곡 중 가장 좋아하는 노래로 바비킴이 부른 '사랑 그 놈'을 꼽으며 "처음에는 아내가 쓴 줄 몰랐다. 그 곡을 듣고 처음에 생겼던 편견이 깨졌다"고 말했다.
또 강레오는 아내 박선주를 '대단한 사람'이라고 표현하며 팔불출의 면모를 보이기도 했다.

강레오는 SBS '오! 마이 베이비'에서 아내 박선주, 딸 에이미와 함께 출연 중이다.

강레오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강레오 박선주, 은근히 잘 어울려" "강레오 박선주, 딸 에이미는 엄마를 더 닮은 듯" "강레오 박선주, 행복하게 사세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