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문체부장관에 김종덕 홍익대 교수 내정, 해수부 차관은 김영석 靑비서관 임명

최종수정 2014.08.04 08:01 기사입력 2014.08.04 07:56

댓글쓰기

김종덕 문체부 장관 후보자(왼쪽)와 김영석 해수부 차관 후보자

김종덕 문체부 장관 후보자(왼쪽)와 김영석 해수부 차관 후보자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문체부장관 김종덕 교수 내정, 해수부 차관 김영석 靑비서관 임명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후보자로 김종덕 홍익대 교수가 내정됐다. 해양수산부 차관으로 김영석 청와대 비서관이 임명됐다.

박근혜 대통령은 3일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후보자에 김종덕 홍익대학교 시각디자인과 교수를 내정했다. 또 해양수산부 차관에는 김영석 청와대 해양수산 비서관을 정식 임명했다.

김 후보자는 충북 청주 출신으로 홍익대 시각디자인과를 졸업했다. 현재 홍익대 시각디자인과 교수로 재직 중인 영상과 언론 디자인 분야의 전문가로, 영상 프로덕션 대표와 감독, 한국디자인학회장, 홍익대 광고홍보대학원장과 영상대학원장 등을 역임했다.

민경욱 대변인은 이날 춘추관에서 브리핑을 갖고 "김종덕 내정자는 경험과 전문성이 풍부할 뿐만 아니라 리더십과 현장 감각이 뛰어나 문화 융성의 국정기조를 실현하는데 적임이라고 판단돼 발탁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정성근 전 문체부 장관 후보자가 국회 청문회 후 사퇴한 지 17일 만에 새로운 후보자가 등장하게 됐다.

김 신임 해수부 차관은 충남 아산 출신으로 경북대 행정학과를 졸업했다. 30여년간 해수부에서 근무하며 해양정책국장과 부산지방해양항만청장, 2012 여수세계박람회 조직위 사무차장, 대통령 비서실 해수비서관 등 해양과 항만분야 주요 보직을 두루 거쳤다.

민 대변인은 "관련 경험과 전문성이 뛰어날 뿐만 아니라 현안 대처능력이 우수하고 조직 조화를 위한 리더십을 겸비한 것으로 판단돼 발탁했다"고 말했다.

박 대통령은 내각 인사를 마무리함에 따라 휴가에서 복귀한 4일부터는 경제 활성화 및 민생경제 회복, 국가혁신 등 최우선으로 꼽은 국정 과제의 실현에 집중할 것으로 보인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