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국민 절반 "朴 대통령 국정 잘못 수행하고 있다"

최종수정 2014.07.25 10:52 기사입력 2014.07.25 10:52

댓글쓰기

갤럽 여론조사 박 대통령 국정 부정평가 50%…긍정평가는 40%

[아시아경제 나주석 기자] 박근혜 대통령이 국정 수행을 잘못 수행하고 있다는 국민들의 여론이 사상최고치를 기록했다. 국민의 절반이 박 대통령이 국정을 잘못 수행하고 있다고 응답했다.

여론조사기관 갤럽은 이번주 박 대통령의 국정 수행에 대한 부정평가가 50%를 기록했다고 25일 발표했다. 박 대통령이 국정을 잘못 수행하고 있다는 평가가 50%에 달한 것은 취임 이후 이번이 처음이다. 박 대통령의 국정수행에 대한 부정평가는 지난해 47%에서 3%포인트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박 대통령이 국정수행을 잘하고 있다고 응답한 비율은 지난주에 비해 4%포인트 떨어진 40%에 그쳤다. 긍정평가가 40%인 것은 7월 첫째주 이후 두번째다.

갤럽은 박 대통령의 국정에 대한 부정적인 여론이 커진 이유에 대해 세월호 참사 100일을 맞았지만 진상 규명이나 특별법 처리에는 큰 진척이 없다는 점과 지난 22일 유병언 추정 사체가 발견됨에 따라 그간의 검경 수사 과정에 대한 각종 의혹과 비판이 확산되고 있는 점을 들었다.

한편 이번주 정당 지지율에 있어서도 새누리당은 지난주에 비해 2%포인트 하락한 41%를 기록했다. 반면 새정치민주연합은 여당의 지지율 하락을 흡수하지 못한 채 지난주와 같은 26%를 기록했다. 다만 갤럽은 전략공천 파문으로 겪었던 새정치민주연합의 지지율이 3주만에 하락세를 멈췄다고 평가했다.
나주석 기자 gongg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