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호날두 여친, 이리나 샤크 맥심 8월호 표지 모델 '아슬아슬 비키니 끈'

최종수정 2014.07.24 11:39 기사입력 2014.07.24 11:39

댓글쓰기

호날두 여친 이리나 샤크, 맥심 8월호 표지 모델(사진:맥심 화보 캡처)

호날두 여친 이리나 샤크, 맥심 8월호 표지 모델(사진:맥심 화보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호날두 여친, 이리나 샤크 맥심 8월호 표지 모델 '아슬아슬 비키니 끈'

세계적인 톱모델 이리나 샤크가 맥심(MAXIM) 8월호 표지의 모델로 등장해 육감적인 몸매를 선보였다.
23일 공개된 한국판 맥심 표지는 육감적인 허리 라인과 아슬아슬하게 풀린 비키니 끈만을 노출하고 있어 보는 이를 설레게 하고 있다.

영국의 바하마 해변에서 진행된 이번 맥심 화보에서, 샤크는 아슬아슬한 끈 비키니 의상으로 ‘모델 포스’ 넘치는 섹시한 보디라인을 자랑한다.

육감적인 볼륨을 가진 그녀는 맥심과의 인터뷰에서 "내가 성공할 수 있었던 이유는 깡마른 모델들과 달랐기 때문"이라 언급한 바 있다.
맥심이 모델의 보디라인만으로 표지를 장식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호날두 여친'으로 익히 알려진 세계적인 톱모델 이리나 샤크는 2014년 현재 세계에서 가장 잘나가는 모델로 꼽히는 인물이다.

나이키의 2014 브라질 월드컵 광고에 등장하여, 관중석에서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에게 키스를 보내는 섹시한 모습으로 전 세계인의 이목을 끈 바 있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