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전력거래소, 방만경영 정상화 노사 완전 합의

최종수정 2014.07.01 09:16 기사입력 2014.07.01 09:16

댓글쓰기

전력거래소 노사는 지난 30일 방만경영 개선에 합의했다.

전력거래소 노사는 지난 30일 방만경영 개선에 합의했다.


[아시아경제 오현길 기자]전력거래소는 지난 30일 '공공기관 방만경영 정상화계획'에 대해 노사간 완전합의했다고 1일 밝혔다.

전력거래소는 작년 12월 노사공동 '복지제도 개선 노사TF'를 구성, 지난 3월 중고학자금 조정 등 4개 과제 합의한데 이어 '경영평가성과급 퇴직금 산정 제외'를 포함한 나머지 전체 과제에 대한 합의를 도출하게 됐다.
최종 합의사항은 ▲정부경영평가 성과급 퇴직금 산정 제외 ▲대학교학자금 장학금 대폭 삭감 ▲경조금 등 복지기금 대폭 축소(유아자녀교육보조비는 폐지) 등이 포함됐다.

또 사창립과 노조창립일 기념품비를 공무원 수준으로 축소하고 장기근속 격려금은 완전 폐지하기로 했다.

또 경조휴가 등 휴가제도와 휴직제도를 공무원 수준으로 조정하고 장기재직휴가 및 선택적 휴가제도는 모두 폐지하고, 단체보험과 선택적 복지제도를 연계하기로 했다.
전력거래소 관계자는 "노사는 생산성향상을 위한 강도 높은 개혁과 함께, 노사 한마음의 조직활성화와 본사이전에 따른 직원의 애로사항 해소 등 직원의 사기진작을 위한 조치와 조직문화 혁신을 위해 지속적 협력을 약속했다"고 설명했다.


오현길 기자 ohk0414@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