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인천서 오는 9월 ‘평화창작가요제’ 개최

최종수정 2014.06.10 10:24 기사입력 2014.06.10 10:24

댓글쓰기

6월27일까지 참가곡 접수, 9월13일 본선 무대 열려… 음반제작 및 온라인 음원 통해 홍보

[아시아경제 박혜숙 기자] 제1회 인천평화창작가요제가 오는 9월13일 인천에서 열린다.

인천시는 사단법인 ‘인천사람과문화’와 ‘시사인천’ 공동 주관으로 인천평화창작가요제를 열기로 하고 오는 27일까지 참가곡을 접수한다고 10일 밝혔다.

올해 처음 개최되는 인천평화창작가요제는 평화를 상징하는 대표적인 평화의 노래를 발굴, 전국적으로 확산시킴으로써 ‘남북교류협력의 중심도시’, ‘국제적인 평화도시’로서 인천의 위상을 확고히 하고자 기획됐다.

참가곡 접수가 끝나면 음원 및 서류심사를 통해 30팀을 선정하고, 내달 26일 송도트라이볼 공연장에서 공개오디션을 거쳐 9월13일 본선무대에 오를 10팀을 선정한다.
기존에 발표되지 않은 창작곡이라면 프로, 아마추어, 나이, 국적, 장르에 제한 없이 누구나 참가할 수 있다.

참가를 원하는 신청자는 온라인카페(http://cafe.daum.net/ic-peacesong)에서 신청서를 다운받아 작성한 후 인터넷(웹하드) 또는 우편(405-804, 남동구 경인로 661-1)으로 접수하면 된다.
본선에 오른 곡들은 국민 애창곡으로 불릴 수 있도록 음반제작과 온라인 음원을 통해 전국으로 전파할 예정이다.

또 본선 당일 심사를 통해 대상(500만원), 예술상(300만원), 공동체상(300만원), 대중상(300만원)을 시상하며 수상하지 못한 6팀에게는 50만원의 상금이 지급된다.

아울러 예선 기간 동안에는 시민들이 참여하는 노래가사바꾸기 UCC대회, 본선 심사에 참여하는 시민심사단 모집 등의 이벤트도 함께 진행된다. 이번 행사와 관련해 자세한 사항은 인천평화창작가요제 온라인카페(http://cafe.daum.net/ic-peacesong)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인천시 관계자는 “인천은 분단국가의 접경지역인 동시에 13개의 국제기구가 입주해 있는 국제도시로서 한반도에서 가장 평화가 절실한 지역”이라며 “이 곳 인천에서 평화의 노래를 발굴하고 시민들과 공감하는 것은 매우 의미 있는 일”이라고 말했다.


박혜숙 기자 hsp0664@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