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모토360' TV쇼 등장…"원형 스크린, 깔끔하네"

최종수정 2014.06.08 09:44 기사입력 2014.06.08 09:44

댓글쓰기

모토360

모토360


[아시아경제 김유리 기자]모토로라의 스마트워치 '모토360'이 TV쇼에 데뷔했다.

7일(현지시간) 폰아레나 등 해외매체에 따르면 이날 지미 펄론이 진행하는 미국 TV쇼(The Tonight Show with Jimmy Fallon)에 정기적으로 출연 중인 더버지의 편집장 조수아 토폴스키가 모토360을 착용한 장면이 포착됐다.

이 자리는 모토360을 소개하기 위한 시간이 아니었다. 토폴스키 편집장이 새로운 라이트로(Lytro) 카메라와 가상현실 게임을 소개하던 중 손목에 착용하고 있던 스마트워치가 노출된 것. 폰아레나는 "손목의 스마트워치를 자세히 보면 모토360이 가진 원형의 본체가 또렷하게 드러난다"며 "화면에 노출됐을 때 시계는 부드러운 빛을 발하며 실행 중이었다"고 전했다.

모토360은 구글의 웨어러블(착용가능한) 기기용 운영체제(OS)인 안드로이드 웨어로 구동되는 첫 스마트워치 중 하나다. 이는 안드로이드 웨어 기반의 또 다른 스마트워치 LG G워치와 함께 오는 25~26일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리는 구글 개발자 대회(I/O)에서 정식 공개될 것으로 보인다.

모토360은 그간 대부분의 스마트워치가 사각형 디스플레이로 이뤄진 것과 달리 원형의 터치스크린을 적용한 것이 특징이다. 시곗줄은 검정색, 회색, 푸른색 등으로 교체 가능한 것으로 알려졌다. LG전자의 G워치와 마찬가지로 음성인식 기능인 '오케이 구글(OK Google)'이 제공돼 사용자의 목소리만으로 각종 정보를 검색할 수 있다.
출시는 다음달께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 가격은 세금을 제외하고 249달러(약 25만원) 선으로 예상되고 있다.


김유리 기자 yr6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