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광주시, 양묘장 수목으로 도시 녹화 예산 절감

최종수정 2014.06.03 15:35 기사입력 2014.06.03 15:35

댓글쓰기

“올 상반기 도시녹화사업장에 1917그루 공급, 5억여 원 절감 효과”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광주광역시는 양묘장의 조경 수목을 도시 녹화사업에 활용해 올 상반기 수목 구입비 5억여 원을 절감했다고 밝혔다.

광주시는 공원과 수목원을 조성하기 위해 매입한 유휴 토지에 양묘장을 마련하고 자체 생산한 3만5000그루 중 소나무 등 큰 나무 21종 1917그루를 5개 구청 등에 공급해 공원과 녹지 등에 활용하고, 대성초등학교 등 학교숲 조성사업, 첨단지구 생태광장 조성사업, 수완완충녹지 탄소 저감숲 조성사업 등에 활용했다.

지난해에도 가시나무 등 작은나무 26종 4870그루(5억여 원 상당)를 구청 등에 공급해 가로경관 개선은 물론, 예산 절감 효과를 거뒀다.

올해 하반기에는 유휴 토지에 느티나무 등 묘목 2500여 본을 심고 양묘장을 확대해 앞으로 2~3년 내 도시녹화사업 등에 활용할 계획이다.
김동수 광주시 공원녹지과장은 “광주의 정서에 맞는 향토 수종을 심어 푸른녹색도시가꾸기사업에 공급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양묘장 나무를 집중 관리해 도시녹화 사업 예산 절감과 푸른광주가꾸기에 기여토록 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