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포토]강운태·이용섭, 광주자존심 살려주십시요

최종수정 2014.06.01 15:53 기사입력 2014.06.01 15:53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
이용섭 전 광주시장 후보 지지자 수백명은 1일 오후 2시 옛 전남도청 광장에서 모임을 갖고 “새정치민주연합의 낙하산공천으로 인해 무너져가는 광주의 자존심을 지켜달라”며 시민들에게 100배로 호소했다. 이 자리에는 강운대 후보와 이용섭 전 후보도 나와 100배에 참여했다. 

이 전 후보 지지자들은 이날 “안철수·김한길은 심야에 밀실공천, 낙하산공천을 함으로써 광주의 명예를 짓밟고 광주시민의 자존심을 심각하게 훼손했다”며 “광주를 정치적 희생물로 삼으려는 반민주적 폭거에 대항해 모든 시민이 일치단결해서 광주를 살리자”고 말했다.

이용섭 전 광주시장 후보 지지자 수백명은 1일 오후 2시 옛 전남도청 광장에서 모임을 갖고 “새정치민주연합의 낙하산공천으로 인해 무너져가는 광주의 자존심을 지켜달라”며 시민들에게 100배로 호소했다. 이 자리에는 강운대 후보와 이용섭 전 후보도 나와 100배에 참여했다. 이 전 후보 지지자들은 이날 “안철수·김한길은 심야에 밀실공천, 낙하산공천을 함으로써 광주의 명예를 짓밟고 광주시민의 자존심을 심각하게 훼손했다”며 “광주를 정치적 희생물로 삼으려는 반민주적 폭거에 대항해 모든 시민이 일치단결해서 광주를 살리자”고 말했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