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러 당국, 우크라 정부군 입건…"민간인 살해 의도"

최종수정 2014.05.31 01:28 기사입력 2014.05.31 01:2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혜영 기자] 러시아 수사당국이 30일(현지시간) 자국 동부 지역에서 불법적인 방법으로 대테러작전을 수행한 우크라이나 정부군을 형사입건했다고 밝혔다.

인테르팍스 통신에 따르면 러시아 연방수사위원회는 이날 "우크라이나 정부군과 국가근위대, 극우민족주의 단체 프라비 섹토르(우파진영) 소속 군인들이 동부 도네츠크주와 루간스크주 등에서 금지된 무기와 수단으로 대테러작전을 수행했다"며 불특정 다수의 군인들을 형사입건 했다고 발표했다.
수사위원회는 우크라이나 군인들이 민간인을 살해할 목적을 갖고 의도적으로 무기와 대포, 전투기, 장갑차 등을 사용했으며 러시아 국적자를 포함한 다수의 우크라이나 동부 지역 주민들이 거주지를 떠나야 했다고 지적했다.

수사위원회는 "무고한 민간인들과 아이들의 죽음에 책임이 있는 자들은 국제법 규정에 따라 이에 대한 책임을 져야 한다"며 범죄와 관련된 자들의 혐의를 입증하기위해 증거를 수집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혜영 기자 itsm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