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정부, 내일 125개 공공기관 워크숍 개최

최종수정 2014.05.25 14:46 기사입력 2014.05.25 14:4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조슬기나 기자]정부 부처 장관과 125개 주요 공공기관장이 모여 공공기관 정상화 대책 추진 현황을 점검한다.

기획재정부는 26일 오후 2시 정부 서울청사에서 125개 주요 공공기관장과 현오석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관계부처 장관, 공공기관운영위원회 민간위원 등 220여명이 참석하는 공공기관 정상화 워크숍을 연다고 25일 밝혔다.
앞서 공공기관 정상화 워크숍은 세월호 침몰 사고로 무기한 연기됐었다.

이번 워크숍에서는 공공기관 정상화 대책 추진 현황과 정상화 우수사례, 애로사항 등을 공유한다. 또 국민 안전 강화를 위한 공공기관 역할 등 향후 정책 추진방향도 논의한다.

현 부총리는 기조발제를 통해 "우리 경제의 대도약을 위해서는 공공기관의 비정상적 관행 등을 철저히 개혁하는 공공기관 정상화가 반드시 필요하다"고 강조하고, 정상화 대책 추진 현황과 향후 계획을 밝힐 예정이다.
또한 제1세션에서는 부산항만공사, 무역보험공사 등 방만경영 정상화를 조기 이행한 공공기관의 발표가 진행된다. 이어 방만경영 개선, 비리·불공정거래 근절, 안전관리를 위한 공공기관 역할, 규제개선을 주제로 전문가와 해당부처 장관의 토론이 진행된다.

제2세션에서는 LH, 한전, 수공, 석유공사 등 부채관리 중점관리기관의 발표에 이어 효율적인 부채관리 방안, 자산매각, 공공기관 기능·사업조정, 정부 3.0이행에 대해 토론이 실시될 예정이다.

세종=조슬기나 기자 seu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