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방통심의위원장에 '인수위 출신' 박효종 내정돼 논란

최종수정 2014.05.16 19:51 기사입력 2014.05.16 19:5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정종오 기자]청와대가 16일 박효종 서울대 윤리교육과 명예교수를 제3기 방송통신심의위원장으로 내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 다른 대통령 몫의 방통심의위원 2명에는 공안검사 출신 함귀용 변호사, 윤석민 서울대 언론정보학과 교수를 내정했다.
박 내정자의 경우 논란이 될 것으로 보인다. 인수위 출신에다 우파논객이어서 공정한 심의가 이루어질 수 있을 것인지 의문이 제기되고 있다. 이와 관련, 방통심의위 한 관계자는 "그런 논란이 있는 것은 알고 있다"며 "우리도 추이를 지켜보고 있다"고 말했다.
정종오 기자 ikokid@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