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태광그룹 'PC 기증', 필리핀 언론서 소개돼 '화제'

최종수정 2014.05.11 13:45 기사입력 2014.05.11 13:4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조강욱 기자] 태광그룹의 사회공헌활동이 해외 언론에 주요 기사로 소개돼 화제다.

11일 태광그룹에 따르면 필리핀 최대 언론 ABS-CBN News는 지난 3일 ‘Korean company donates used PCs to PH schools’(필리핀 여러 학교에 중고 컴퓨터 기증한 한국 기업)이라는 제목의 기사를 보도했다.

이는 지난 3월 태광의 IT 계열사 티시스가 데스크톱 PC 50대를 필리핀 이주여성 모임인 ‘The 601 habit’을 통해 필리핀 각급 학교에 보낸 내용을 주요 기사로 다룬 것이다.
ABS-CBN은 1946년 아시아 최초의 민영방송국으로 개국해 1992년 필리핀 최초로 지역 전체 방송을 실시하는 등 필리핀 최대의 미디어기업이다.

강태덕 티시스 대표는 ABS-CBN News와의 인터뷰에서 “교육의 질은 더 이상 교과서에 국한된 문제가 아니라고 생각한다. 학생들은 책 이외에 컴퓨터를 통해서도 바깥 세상에서 일어나는 일들을 파악하는 것이 중요하다. 그리고 모든 학생들은 동등한 교육 기회를 가져야 한다. 이것이 컴퓨터를 기증한 가장 큰 이유”라고 말했다.

ABS-CBN News는 “태광의 PC 기증은 일회성으로 끝나는 게 아니라 주기적으로 지속될 예정”이라고 언급하며 ‘기업의 사회적 책임’에 대해서도 강조했다.
태광 관계자는 “PC가 부족해 학업에 차질을 빚는 학생들이나, 정보 격차로 인한 어려움을 겪는 개인이나 단체들에 대해 국내, 국외를 가리지 않고 컴퓨터를 지원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강 대표는 “PC 나눔 활동은 IT 기업인 티시스가 할 수 있는 재능기부 중 하나라고 생각한다”며 “앞으로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적극 발굴해 그룹의 창업 이념인 ‘숲의 열매는 함께 나눠야 한다’를 실천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조강욱 기자 jomarok@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