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TV 동화, 이제 엄마·아빠 목소리로 들려주세요"

최종수정 2014.05.07 08:59 기사입력 2014.05.07 08:5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권용민 기자] 태광그룹 계열 케이블방송사 티브로드가 엄마 아빠가 직접 TV로 동화를 들려주는 신개념서비스 아이코북'을 출시한다.

아이코북은 양방향 데이터방송 서비스로, 부모들이 스마트폰을 이용해 동화책을 읽고 녹음·업로드하면 자녀들은 TV를 시청하면서 엄마 아빠의 음성으로 직접 동화를 들을 수 있다.

월 4500원(부가세별도)의 정액제 상품으로 서비스 오픈시 한국동화 50편, 세계동화 60편, 영어동화 60편, 과학동화 40편, 역사동화 40편, 창작동화 50편 등 300편이 제공되고, 매월 20~40편씩 업데이트되어 2014년에는 600여편이 서비스된다.

티브로드는 출시를 기념해 오는 31일까지 가입하는 고객에는 한해 가입일로부터 30일간 요금을 청구하지 않는 1개월 무료 서비스를 제공한다. 티브로드 디지털케이블TV채널 504번에서 직접 가입 및 시청할 수 있고, 리모컨의 '메뉴' 버튼을 누른 뒤 '게임 노래방 키즈' 카테고리에서 '키즈놀이학습' 내 '아이코북'을 선택해도 된다.

아이코북의 모바일 앱을 스마트폰에 설치한 후 'TV 아이코북 동화 목록'에서 원하는 콘텐츠의 QR 코드를 입력해 직접 녹음할 수 있다. 녹음된 음성은 TV동화를 보면서 청취가 가능하다. 동화를 시청할 때 직접 녹음한 목소리로 들을 것인지, 기존 성우의 오리지널 버전으로 들을 것인지도 선택할 수 있다. 그 외 동화 검색도 가능하고 내가 본 동화들을 한 눈에 보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다양한 기능들이 제공된다.
이상윤 티브로드 대표이사는 "아이코북은 스마트폰앱과 TV를 이용한 신개념 에듀테인먼트 콘텐츠"라며 "맞벌이로 인해 자녀들과 많은 시간을 보내지 못하는 부모들에게도 가족간 심리적인 유대감을 형성할 수 있는 좋은 서비스가 될 것으로 기대 된다"고 전했다.


권용민 기자 festy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