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아빠어디가' 정웅인·세윤 등장, 윤후 "지아는 귀엽고, 얘는…"

최종수정 2014.05.05 17:17 기사입력 2014.05.05 17:17

댓글쓰기

▲정웅인과 딸 정세윤이 '아빠어디가'에 합류했다. (사진: MBC '일밤-아빠 어디가2' 방송 캡처)

▲정웅인과 딸 정세윤이 '아빠어디가'에 합류했다. (사진: MBC '일밤-아빠 어디가2' 방송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아빠어디가' 정웅인·세윤 등장, 윤후 "지아는 귀엽고, 얘는…"

배우 정웅인과 딸 정세윤이 4일 MBC 예능프로그램 '아빠 어디가2'에 처음 합류하며 시청자를 사로잡았다. 가수 윤민수의 아들 윤후도 새 멤버에게 뜨거운 관심을 보였다.
윤민수는 새 멤버를 만나러 가는 길에 윤후에게 정웅인의 딸 정세윤의 사진을 보여주며 "지아가 예쁘냐. 얘(정세윤)가 예쁘냐"고 물었다. 이에 윤후는 "지아는 귀엽고, 얘는 예쁘지"라고 수줍게 고백했다.

이어 "세윤이는 네 스타일이야?"라는 질문에 윤후는 "거의"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날 방송에서 정세윤은 귀여운 외모와 달리 된장찌개, 청국장을 선호하는 의외의 식성을 선보였다. 또한 장래희망을 묻는 정웅인의 질문에 "개그우먼"이라고 답해 정웅인을 당황케 하기도 했다.
'아빠어디가'에서 정웅인·정세윤 부녀의 모습을 접한 네티즌은 "정웅인 정세윤, 활약 기대" "'아빠어디가' 정웅인·정세윤, 딸바보 아빠바보 매력" "'아빠어디가' 정웅인·정세윤, 이런 딸 낳고 싶어"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