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RG자산운용 두번째 유전펀드 런칭

최종수정 2014.04.30 17:57 기사입력 2014.04.30 17:5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최서연 기자]RG에너지자원자산운용은 'RG HVL사모해외자원개발특별자산투자회사제1호'를 설립했다고 30일 밝혔다.

RG HVL펀드는 작년 초 설립된 '한국투자 Parallel유전 해외자원개발특별자산투자회사1호'에 이어 RG로서는 두번째 유전펀드다. 그러나 Parallel펀드가 해외SPC 위탁운영임을 감안하면 실질적으로 운용하는 첫번째 유전펀드인 셈이다.
RG HVL펀드는 해외자원개발사업법에 근거한 사모펀드로 미국 텍사스주 육상 유·가스전을 보유한 미국 법인의 지분에 투자한다.

RG측은 HVL 펀드에 대해 "안정적 법제도와 생산 인프라가 확보된 미국 텍사스주의 생산유전에 투자하는 상품"이며 "매 분기 운용실적에 따라 원금 및 이익금을 분할 지급하는 방식으로 꾸준한 배당수익과 안정성을 목표로 한다"고 설명했다.

법무법인 태평양, KPMG 삼정회계법인, Korea Energy E&P 등 자문단이 투자 안전성을 위해 검토에 참여했다. 예상 만기 7년으로 우리투자증권이 인수 및 판매사 역할을 맡았다.
RG에너지자원자산운용 관계자는 "설립 후 6년의 시간이 걸렸지만 해외자원개발이라는 사회공익의 가치로 한 우물을 판 결과, 2013년도 말 흑자 전환에 이어 이번 RG HVL펀드 런칭으로 새로운 전환점을 찾았다"고 밝혔다.

한편 현재 RG에너지자원자산운용은 3개의 해외자원개발펀드를 설정했으며 작년 이후 직접운용 240억, 위탁운영 3300억의 수탁고를 기록 중이다.

최서연 기자 christine89@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