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파라다이스호텔 부산 신관, 그랜드 오픈

최종수정 2014.04.24 12:52 기사입력 2014.04.24 12:52

댓글쓰기

파라다이스호텔 부산

파라다이스호텔 부산

[아시아경제 임혜선 기자]파라다이스호텔 부산의 신관이 4개월간의 공사를 마치고 다음달 1일 오픈한다.

신관인테리어는 아르데코(Art Deco) 양식에서 영감을 받았다. 로비는 리셉션과 웨이팅 라운지로 구분된다. 아르데코의 특징이 가장 잘 드러나는 프론트 데스크는 체코의 수공예 장인이 만든 샹들리에가 설치돼 있으며 해운대 해안선의 모양이 추상적으로 표현됐다.

객실도 확 바뀌었다. 신, 본관 전체 532실 중 273실을 가진 신관의 객실은 대부분 아르데코 콘셉트의 인테리어을 기반으로 했다. 디럭스 객실은 공간효율을 고려해 욕실과 화장실을 따로 분리했고, 욕실에서 바다전망을 가능토록 하여 휴양의 가치를 더했다. 호텔은 이번 리노베이션을 통해 일반 디럭스 객실의 약 1.5배 크기의 프리미엄 디럭스(15평)를 새롭게 내놨다. 프리미엄 디럭스는 가족여행객을 배려한 넉넉한 공간의 객실로 3~4인이 묵기에 좋도록 설계됐다.


디럭스와 프리미엄 디럭스 객실타입에서 주목해야 될 부분은 바로 소파와 침대 두 가지 용도가 모두 가능한 소파 베드(Sofa Bed)다. 미국의 유명 디자이너들이 소속된아메리칸 레더(American Leather)사에서 전량 만들어진 소파 베드는 대한민국 호텔에 소개되는 것이 이번이 최초다.

이 밖에도 전 객실에 47인치(스위트급 이상 55인치) 3D LED TV를 쉽고 편하게 활용할 수 있는 미디어 허브와 LCD 터치 스크린 객실제어 장치 등 고급스러운 디자인과 더불어 최신 하이 테크(High-tech)를 추가해 편리함을 더했다.
이번 신관 오픈 기념으로 신관 객실을 더욱 실속 있게 즐길 수 있는 숙박 패키지도 출시됐다. 리뉴 파라다이스 패키지는 신관 디럭스 1박, 오션스파 씨메르에서의 2인 힐링, 다음날 뷔페 2인 조식이 포함됐다. 가격은 도심뷰 기준 24만원부터다. 투숙기간은 다음달 6일부터 29일까지다

'올댓뉴 패키지'는 신관 디럭스1박, 오션스파 씨메르에서의 2인 힐링, 중식 레스토랑 남풍에서의 2인 디너코스, 다음날 뷔페2인 조식 등으로 구성됐다. 가격은 도심뷰 기준 32만원부터다. 투숙기간은 다음달 6~22일까지다.


임혜선 기자 lhsr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