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세월호 침몰]용인시 '에버벚꽃축제' 취소

최종수정 2018.08.15 18:45 기사입력 2014.04.17 10:14

댓글쓰기

[용인=이영규 기자]경기도 용인시가 18일부터 20일까지 진행할 예정이던 '제2회 용인에버 벚꽃축제'를 취소했다.

용인시는 17일 긴급회의를 갖고 진도 여객선 침몰 사고로 온 나라가 슬픔에 잠겨 있는 상황에서 국민적 애도에 동참하기 위해 시민 노래자랑대회 등 용인에버 벚꽃축제의 모든 행사를 취소하기로 에버랜드 측과 의견을 같이했다고 밝혔다.
시 관계자는 "진도 세월호의 침몰사고에 따라 정부와 주요기관, 전국의 행사 등이 줄줄이 취소됨에 따라 국가적 애도에 동참하기 위해 용인에버 벚꽃축제 행사를 전면 취소한다"며 "이번 침몰사고 실종자와 사망자 가족들에게 심심한 위로의 말씀을 드리며 학생들의 무사귀환을 간절히 기원한다"고 밝혔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