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아시아나·제주항공, 인천공항 우수항공사 선정

최종수정 2014.04.16 08:09 기사입력 2014.04.10 17:19

댓글쓰기

인천공항, 2013 우수항공사 시상식 개최

10일 인천공항 밀레니엄홀에서 열린 '2013년 인천공항 우수항공사 시상식'에서 최홍열 인천공항공사 사장직무대행(오른쪽에서 두번째)이 우수항공사로 선정된 아시아나항공의 안병석 지점장(왼쪽에서 두번째)과 직원들에게 상금을 전달하며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10일 인천공항 밀레니엄홀에서 열린 '2013년 인천공항 우수항공사 시상식'에서 최홍열 인천공항공사 사장직무대행(오른쪽에서 두번째)이 우수항공사로 선정된 아시아나항공의 안병석 지점장(왼쪽에서 두번째)과 직원들에게 상금을 전달하며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아시아경제 황준호 기자] 아시아나항공 이 인천국제공항이 뽑은 첫 번째 우수항공사로 선정됐다.

인천국제공항공사는 10일 오후 여객터미널 밀레니엄홀에서 우수항공사 시상식을 개최했다.
공사는 세계 공항서비스 평가(ASQ) 9년 연속 1위를 비롯해 그동안의 성과에 대한 항공사의 노고에 감사의 뜻을 전하고자 이같은 자리를 마련했다.

공사는 각종 통계분석과 자체 조사를 통해 운항부문, 서비스부문, 수하물 처리부문, 공항운영 기여도를 종합적으로 평가해 총 12개 항공사를 우수항공사로 선정했다.

먼저 베스트 서비스상(Best Service)은 연간 여객수에 따라 부문별 수상자가 선정됐다.
연간 여객수가 가장 많은 500만명 이상 부문에서는 아시아나항공이 영예를 차지했다.

여객 50만 이상 부문에서는 싱가포르항공·중국국제항공이, 여객 30만 이상 부문에서는 세부퍼시픽항공·유나이티드항공이 뽑혔다.

여객 20만 이상 부문은 루프트한자·에미레이트항공, 여객 10만 이상 부문은 KLM항공·말레이시아항공, 여객 5만 이상 부문은 심천항공·에어마카오 등이 선정됐다.

베스트 퍼포먼스(Best Performance) 분야에서는 전년에 비해 가장 높은 여객 증가율을 기록한 제주항공이 우수항공사로 선정됐다.

이번 시상식에는 인천공항공사 임직원과 우수항공사로 선정된 12개 항공사의 지점장, 직원 등이 참석했다. 인천공항공사는 우수항공사에 기념패와 상품을 전달하며 직원들의 노고에 대해 감사를 표했다.

최홍열 인천공항공사 사장직무대행은 "앞으로도 공항서비스 분야 세계 최고의 위상을 유지하기 위해 항공사를 비롯한 900여 개 기관 및 업체와 힘을 모아 서비스 개선을 계속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황준호 기자 rephwa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