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힐링캠프' 오현경, 싱글맘의 고충 "작품 고르지 않는다"

최종수정 2014.04.01 00:04 기사입력 2014.04.01 00:04

댓글쓰기

오현경/'힐링캠프' 방송 캡처

오현경/'힐링캠프' 방송 캡처


[아시아경제 e뉴스팀]배우 오현경이 31일 오후 방송한 SBS 예능프로그램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에 출연해 싱글맘으로서의 경제적 부담에 대해 밝혔다.

이날 오현경은 "요즘 아이 한 명 키우는데 돈이 정말 많이 든다"는 진행자들의 질문에 "정말 그렇다. 우리 직업은 불러줘야 할 수 있는 자리이기 때문"이라고 전했다.
그는 이어 "한 작품이 끝나도 다음이 꼭 보장되는 건 아니다"라며 "유통기한을 내 마음대로 정할 수 없다. 우리 또래가 주인공 역할을 맡기도 힘들다"고 고충을 털어놨다.

하지만 오현경은 이내 "예전엔 여배우가 결혼하면 일을 쉬었는데, 요즘은 남편들이 풀어주는지 다들 다시 나온다. 왜들 그러시는지 모르겠다"고 말해 주위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에 진행자들도 "40대 여배우들의 생존 경쟁이 치열하다. 정글의 법칙같다"고 공감을 표현했다.
e뉴스팀 en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