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시승기]폴크스바겐 e-골프, 운행 중 충전 'B모드'는?

최종수정 2014.03.23 12:00 기사입력 2014.03.23 12:00

댓글쓰기

브레이킹 모드 특징, 가속페달 100% 밟은 후 발을 뗀 후 절반 정도 밟으면 배터리 자동 충전 진행

폴크스바겐 e골프 화이트 색상 전측면

폴크스바겐 e골프 화이트 색상 전측면


[아시아경제 임선태 기자]폴크스바겐이 선보인 전기자동차 e-골프. 지난 21일(현지시간) 독일 베를린 시내에서 40분여간 e-골프를 운전해보고 느낀 건 승차감과 주행 능력이 일반 골프에 비해 떨어지지 않는다는 점이다.

60㎞/h 가속 시간은 4.2초, 100㎞/h 가속 시간은 10.4초다. 차량 색상은 그레이, 블루, 화이트 3가지다. 가격은 독일 기준 3만4900유로다. 폴크스바겐은 8년/16만㎞의 배터리 워런티도 가격에 포함시켰다.
폴크스바겐 e골프 그레이 색상 측면

폴크스바겐 e골프 그레이 색상 측면


e-골프의 외관은 일단 일반 골프와 거의 흡사하다. 굳이 차이점을 찾자면 라디에이터 그릴 아래 파란줄이 들어간 점, 주간 주행등이 범퍼 아래 양 끝 쪽에 'ㄷ'자로 들어간 점 등이다.

실내 차이점은 계기반 RPM 게이지에 전기 사용량 게이지가 들어간 점이다. 큰 모니터에도 배터리, 모터 상태 점검이 가능한 모니터링 그래픽이 표시된다. 차문 크롬 장식 하단에 파란 선이 추가된 점도 일반 골프와 다른 점이다.

폴크스바겐 e-골프 블루 색상 후측면

폴크스바겐 e-골프 블루 색상 후측면


e-골프의 가장 큰 차별화 포인트는 일반 변속기엔 없는 B(Braking) 모드다. B모드는 가속페달을 100% 밟은 후 발을 뗀 후 절반 정도의 압력을 가하더라도 운행 중 배터리가 자동으로 충전된다.
e-골프는 에코와 에코+ 두 가지 모드를 번갈아 선택해 가며 운행할 수 있다. 충전 시간은 110V 기준으로 20시간, 220V은 4시간이다. DC 급속 충전 방식을 사용하면 30분 만에 80%를 충전할 수 있다.

폴크스바겐 e-골프 인테리어

폴크스바겐 e-골프 인테리어


e-골프 에너지 효율은 12.7㎾h/100㎞으로 닛산 리프(15㎾h/100㎞)보다 좋다. 전기 모터는 85마력, 27.5㎏·m의 최대 토크를 발휘하며 EQ270 변속기와 매칭된다. EQ270 변속기에는 전자식 파킹 브레이크가 통합돼 있다.

e-골프는 7세대 골프와 함께 MQB 플랫폼을 공유하며 리튬 이온 배터리는 바닥에 낮게 깔렸다. 리튬 이온 배터리 팩의 무게는 318㎏이며 총 27개의 모듈로 이뤄져 있다.

폴크스바겐 e-골프 인테리어

폴크스바겐 e-골프 인테리어




임선태 기자 neojwalke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