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환절기 날씨에 피부를 보호하려면…

최종수정 2014.03.23 10:00 기사입력 2014.03.23 10:00

댓글쓰기

환절기 날씨에 피부를 보호하려면…
[아시아경제 임혜선 기자]봄을 기다렸던 많은 여성들에게 따뜻한 햇살과 포근한 바람은 반갑지만 피부의 사정은 다르다. 햇살 속에 숨겨진 강력한 자외선과 변화무쌍한 날씨로 이해 환절기 피부는 오히려 뿔나기 쉽기 때문이다. 자외선은 피부 건조를 유발, 각질을 생성시키고 제대로 탈락되지 않은 각질은 모공을 막기도 한다. 또한 점차 따듯해진 날씨와 비례해 피지량도 증가하기 때문에 봄 환절기는 피부는 트러블 주의해야 한다.

◆저자극 제품으로 먼지와 각질을 제거=겨우내 두꺼워진 각질층과 미세먼지, 그리고 강해진 봄볕을 피하기 위해 두껍게 바른 자외선 차단제까지 피부는 답답하다. 따라서 외출 후 돌아와서는 반드시 꼼꼼한 클렌징이 필요하며 늘어난 피지량을 고려해 젤이나 폼, 워터와 같은 산뜻한 제형의 제품이 적합하다. 더불어 필링이나 스크럽 제품을 이용한 각질 캐어도 병행 하는 것이 중요하다.

'CNP 인비져블 필링 부스터'는 피부부담을 최소화한 필링 효과를 통해 다음단계에 사용하는 스킨케어 제품의 흡수와 효과를 극대화 해주는 부스터 제품이다. 주요 성분으로 함유된 'PHA'는 자극 없는 필링을 해주는 성분으로 피부에 천천히 침투돼 부드럽게 얼굴 표면에 축적된 오래된 각질층을 관리해준다. 이밖에 천연보습인자 성분이 피부의 촉촉함을 부여하고 수분감을 오래 유지 시켜준다. 진정 효과로도 잘 알려진 알라토인 등의 성분을 함유, 민감해진 피부를 달래는데 도움을 준다.

◆유수분 밸런스를 조절해주는 스킨케어 제품으로=초봄에는 낮과 밤의 온도차로 번들거림과 건조함을 동시에 느낄 수 있다. 하지만 두 개 중 어느 것 하나 관리를 소홀히 해도 피부 트러블이 발생할 수 있으므로 수분과 피지를 해결 해줄 수 있는 스킨케어 제품을 이용하는 것이 좋다. 특히 T존과 U존 등 피지 분비가 많은 부위는 피지 컨트롤 제품의 사용을 추천한다.

에스트라의 트러블 케어 라인 '테라크네 수딩모이스처라이저'는 트러블로 인한 피부 자극과 건조함을 효과적으로 보완해주는 고 보습 오일-프리 수분 크림이다. 녹차 수 성분이 끈적임 없는 산뜻한 보습 효과로 피부에 건강한 유수분 밸런스를 찾아준다.
트러블 부위만 집중 케어 하는 다양한 스팟 제품=여드름이 생기면 성가시고 빨리 해결하고 싶은 마음에 손으로 짜는 경우도 많다 하지만 이는 주위 피부까지 손상 시키는 것은 물론 2차 간염으로 인해 상황을 더욱 악화 시킬 수 있다고 전문가들은 조언한다. 이미 빨갛게 부어 오르기 시작했다면 가능한 건드리지 않고 전용제품을 이용해 집중케어 해주는 것이 좋다.

CNP차앤박화장품의 '에이클린 스팟 피니셔'는 나이트 전용 스팟 케어 제품이다. 성난 피부에 효과적인 아젤라익애씨드가 고농축으로 함유돼 과잉 피지를 컨트롤 해주고 피부 고민 부위를 자극 없이 신속하게 진정 시켜주는 것이 특징이다.


임혜선 기자 lhsr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