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이다인 이유비 자매 엄마 닮은 미모…"유전자는 못 속이네"

최종수정 2014.03.19 17:24 기사입력 2014.03.19 17:24

댓글쓰기

▲ 이유비 동생 이다인. (출처: 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 이유비 동생 이다인. (출처: 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배우 이다인과 이유비의 눈부신 미모가 눈길을 끌어 화제다.

배우 이유비가 지난 14일 방송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에 출연해 "하루 한 번은 스스로를 예쁘다 생각한다"고 밝혔다.
이날 DJ 김신영은 이유비에게 "스스로 청순하다고 느낀 적이 있냐"고 물었다.

이에 이유비는 "사실 이 얼굴로 배우를 하기에는 많이 부족하다고 생각하는데 운동을 한 뒤 샤워했을 때는 예쁘다고 느낀다"고 답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섹시함에 관한 질문에는 "청순함뿐만 아니라 섹시함도 충분히 갖췄다고 생각한다"며 "섹시미와 청순미의 비율을 따지면 6대4 정도 된다"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유비 이다인 자매 외모에 네티즌은 "이유비 외모 자신감, 예쁘기는 하네" "이다인, 사진은?" "이유비 외모 자신감, 지금 예쁘면 충분하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