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산사태 등 대비해 신월동 산림 절개지 사방공사

최종수정 2014.03.17 07:35 기사입력 2014.03.17 07:35

댓글쓰기

양천구, 산사태 예방 생활권 주변 산림절개지 사방공사 실시, 4억6천만원 예산확보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양천구는 여름철 집중호우 시 산사태 등 재해를 사전에 예방하기 위해 신월동 331-6호 등 생활권 주변 산림 절개지 총 5개소에 대해 예방 사방공사를 추진한다.

구는 이번 공사를 위해 지난해 10월부터 서울시에 적극적인 예산요구 와 업무 협의를 진행, 4억6000만원의 국·시비 예산(국비 70%, 시비 30%)을 확보하고 주민안전 챙기기에 나섰다.

구는 최근 기후변화로 인한 국지성 집중호우 발생 빈도가 점점 잦아지고 있는 가운데 특히 재해 예방사업 조기추진 중요성이 강조됨에 따라 본격적인 우기가 시작되기 전인 5월 말까지 예방 사방공사를 마무리하여 재해 예방효과를 극대화할 방침이다.

또 양천구의 산들은 대부분 주민들이 산책과 여가활동을 위해 즐겨 찾는 도심 내 근교산 임을 감안, 훼손된 식생을 복원, 향토수종을 심는 등 등 친환경 사방공법을 도입, 도시미관을 개선할 계획이다.

구는 이번 공사추진으로 생활권 주변 재난 취약지역 주민들이 안전하게 생활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해 ‘재난 없는 안전 양천’을 만드는 데 적극 노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또 본격적인 해빙기에 대비, 양천구는 지난 2월 중순부터 이달 초까지 축대, 옹벽, 공사장 등 위험시설물과 공동주택 등에 대해 꼼꼼한 안전점검을 모두 마쳤다. 그 결과 재난발생위험이 높은 시설에 대해서는 토목, 건축, 토질 등 해당분야 전문가로 구성된 안전관리자문위원 재점검을 통해 즉각적인 시정조치를 실시, 자칫 큰 사고로 이어질 수 있는 원인을 미리미리 제거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