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올해 공공부문 SW사업 3조5503억원… 지난해보다 8% 늘어

최종수정 2014.03.13 14:30 기사입력 2014.03.13 14:30

댓글쓰기

미래부, 공공부문 SW사업 수요예보 조사 결과발표

[아시아경제 김영식 기자]올해 정부 등 공공기관의 소프트웨어(SW)사업 규모가 작년보다 7.9% 늘어난 3조5천억원 규모로 집계됐다.

미래창조과학부는 13일 국가기관을 포함한 공공부문 2120개 기관을 대상으로 실시한 '2014년 공공부문 SW사업 수요예보 조사' 결과 SW사업 규모가 지난해보다 7.9%(2591억원) 증가한 3조5503억원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정부는소프트웨어산업 진흥법 제19조에 따라 공공부문의 SW구매수요와 SW사업 추진계획을 매년 2회 조사하여 발표하고 있으며 2012년 이후 지속적으로 3조원 이상 규모를 기록하고 있다.

부문별로 보면 SW구축 예산은 운영 및 유지보수 사업 1조1491억원(44.7%), SW개발 사업 1조336억원40.2%) 등 총 2조5711억원으로 작년보다 12.2% 증가했다. SW 구매는 총 2493억원으로 9.5% 늘었다. 사무용과 보안분야가 1086억원으로 43.5%를 차지했다. 하드웨어(HW) 구매사업은 7299억원으로 지난해보다 5.4% 감소했다. 서버 및 PC 분야가 총 5409억원으로 74.1%를 차지했다.

규모별로는 중소기업 사업영역인 40억원 미만 사업이 지난해 1조2105억원(5988건, 52.8%)에서 올해 1조3529억원(6486건, 52.6%)으로 전년대비 1424억원(11.8%) 증가했다. 80억원 이상 사업은 37건에서 35건으로 줄었지만 예산규모는 7948억원(34.7%)에서 9320억원(36.2%)으로 전년대비 1372억원(17.3%) 증가했다.
발주기관별로는 국가기관이 1조5599억원(43.9%), 공공기관이 1조2136억원(34.2%), 지방자치단체가 5298억원(14.9%)이었다. 또 전체 금액 86.3%인 3조632억원은 올해 상반기에 발주될 계획인 것으로 집계됐다.

미래부는 이번에 발표된 조사결과를 오는 14일 과총회관에서 열리는 2014년 공공부문 SW사업(확정) 수요예보 설명회에서 설명하는 한편 SW산업정보종합시스템(www.swit.or.kr)을 통해 세부 기관 및 사업별로도 정보 검색이 가능하도록 제공할 계획이다.


김영식 기자 grad@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