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부산銀, 1500억 규모 자영업 대출 지원

최종수정 2014.03.10 10:02 기사입력 2014.03.10 10:0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조은임 기자] 부산은행은 부산·울산·경남 지역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총 1500천억원 규모의 '자영업 성공시대 대출'을 지원한다고 10일 밝혔다.

자영업 성공시대 대출은 2011년 8월 출시한 이후 지금까지 총 1만5372명의 지역 자영업자들에게 4592억원이 지원됐다.

이 상품은 도소매 서비스업을 비롯해 소호형 제조업 등을 영위하는 자영업자 및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한다. 그 중 만 40세 미만의 청년 창업 자영업자를 우선 지원하고 경영난을 겪는 영세 제조업 등 경기민감 소호업종에 대해서도 자금을 지원한다.

부산신용보증재단 협약 보증부 대출은 고객이 간편하게 금융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부산은행 각 영업점에서 원스톱으로 신용보증업무를 대행하고 있다.

청년 창업기업의 경우 총 100억원 규모의 특별 한도를 별도로 편성, 연 2%의 고정금리로 창업자금을 지원하고 있다.
김용섭 부산은행 영업지원본장은 "부산은행은 이번 자영업 성공시대 대출을 통해 지역의 소상공인들에 대한 원활한 자금지원 창구 역할을 할 계획이다"라며 "소상공인 지원 유관기관들과의 업무제휴를 확대해 동남권 자영업자들에게 실질적인 금융지원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조은임 기자 goodni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