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SK그룹 "참담하고 비통한 마음 뿐"

최종수정 2014.02.27 15:05 기사입력 2014.02.27 15:0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조강욱 기자] SK그룹은 27일 최태원 회장 형제의 실형 선고와 관련 "참담하고 비통하다"고 밝혔다.

SK그룹은 이날 'SK의 입장'이라는 보도자료를 통해 "오늘 상고심 선고와 관련, 먼저 SK를 사랑하는 고객과 국민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 드린 점에 대해 깊이 사과드린다"면서 "그 동안 많은 노력에도 불구하고 우리의 소명이 받아들여지지 않은 데 대해 참담하고 비통한 마음을 금할 길이 없다"고 토로했다.
이어 "SK그룹은 선고 직후 그룹 최고의사결정기구인 수펙스추구협의회를 긴급히 개최했으며, 이 자리에 참석한 모든 CEO들은 그룹 회장 형제의 경영공백 장기화가 본인들이 직접 진두지휘 했던 대규모 신규 사업과 글로벌 사업 분야에 있어 돌이킬 수 없는 차질을 빚을 수 있다는 점에서 깊은 우려를 표명했다"고 설명했다.

또 "이와 함께 양극화 문제 해결을 위한 사회적 기업 정착 노력, 글로벌 국격(國格) 제고 활동 등 최 회장께서 그동안 중점을 둬왔던 활동들이 이번 선고로 중단될 수밖에 없는 현실에 안타까움을 같이 했다"고 털어놨다.

아울러 "모든 CEO들은 '어떤 경우에도 흔들림 없이, 어려운 경제환경을 극복하고 고객과 이해관계자들의 행복에 기여하는 SK가 되어야 한다'는 최 회장의 경영철학에 따라 단합해서 위기를 극복하고 더욱더 신뢰받는 기업이 되도록 만전의 노력을 다해 나가자고 다짐했다"고 SK 측은 밝혔다.
조강욱 기자 jomarok@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