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주승용 의원, “친환경농산물 해외시장 확대로 농가소득 획기적 개선”

최종수정 2014.02.21 16:20 기사입력 2014.02.21 16:20

댓글쓰기

"무안군 ‘파프리카·토마토’ 작목반 방문, 시설현대화 집중 지원 약속"

주승용 의원, “친환경농산물 해외시장  확대로 농가소득 획기적 개선”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전남도지사 출마를 선언한 민주당 주승용 의원(여수시을)은 21일 무안군 유교리의 ‘파프리카·토마토’ 작목반을 찾아 “전남 친환경농산물의 해외시장 확대를 지속적으로 추진, 농가소득을 획기적으로 끌어 올릴 것”이라고 밝혔다.
주 의원은 이 자리에서 “최근 농산식품 수출에서 파프리카, 토마토, 딸기, 버섯 같은 고소득 작물의 수출이 증가하고 있다”며 “농산물 수출을 위한 5개년 계획을 수립해 중국을 비롯한 해외 판로 개척과 확대에 매진하겠다”고 강조했다.

주 의원은 “현재 중국은 세계 최대 농산물 수입국이지만 한국 농산물의 점유율은 0.7%에 불과하다”며 “식품안전 문제를 안고 있는 중국의 웰빙소비 분위기와 지리적 이점을 이용하면 전남의 친환경농산물 수출이 성공할 수밖에 없는 조건을 갖추고 있다”고 설명했다.

주 의원은 특히 “전남의 친환경농산물 비중은 60%이지만 그중 식품제조비율은 2%에 불과하고 나머지는 1차 농산물 형태로 판매되는 실정”이라며 “친환경농산물의 식품산업화를 적극 추진할 것이고 생산·가공·체험 등을 결합한 6차산업화, 보약과 건강기능을 접목한 메디푸드 산업화에도 중점을 두겠다”고 밝혔다.
주 의원은 또 “파프리카, 토마토 등 원예농산물 전문 생산단지의 온실 증개축과 저장시설 확대 등 규모화와 시설현대화를 적극 지원해 수출전략 품목으로 집중 육성하겠다”고 약속했다.

파프리카는 지난해 925만 달러의 수출실적을 올려 전남의 농산식품 수출비중에서 2위를 기록하는 등 수출이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