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국신용카드네트워크, 매출전표 수거 업무 본격 개시

최종수정 2018.09.08 00:47 기사입력 2014.02.03 12:3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현주 기자] 한국신용카드네트워크는 매출전표 수거 업무를 본격 개시한다고 3일 밝혔다.

한국신용카드네트워크는 소상공인 카드가맹점의 권익을 보호하고 경제적 지위를 향상하기 위한 단체로, 중소기업청으로부터 인가를 받아 2010년 2월에 설립된 비영리 사단법인이다.

여신금융협회는 매출전표 수거센터를 운영할 위탁기관으로 소상공인 신용카드 가맹점 연합체인 한국신용카드네트워크를 선정한 바 있다.

여신금융협회는 "공동수거를 통해 기존보다 약 10% 비용절감이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며 "재작년 카드사 전표수거비용이 1575억원 수준임을 고려하면 연간 100억원 이상의 비용이 절감될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신용카드네트워크는 일부 지역에서 시간제 공공근로사업과 연계해 여성인력과 퇴직자 등을 적극적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이현주 기자 ecolhj@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이현주 기자 ecolhj@asiae.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