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쌍용차, 1월 1만1634대 판매…전년比 9.5%↑

최종수정 2014.02.03 10:12 기사입력 2014.02.03 10:12

댓글쓰기

내수 5445대, 수출 6189대

[아시아경제 조슬기나 기자] 쌍용자동차는 지난 1월 내수 5445대, 수출 6189대(CKD 포함) 등 총 1만1634대를 판매 했다고 3일 밝혔다.

설 연휴에 따른 조업일수 축소에도 불구하고 코란도 투리스모 효과 등 코란도 시리즈의 판매 증가세에 힘입어 전년 동월 대비 9.5% 증가한 실적이다.

특히 내수판매는 지난해 4월 이후의 5000대 이상 판매기조를 유지하며 전년 대비 34.9% 증가한 실적을 기록했다.

수출 역시 글로벌 판매가 본격화 되고 있는 뉴 코란도의 물량 확대에 힘입어 지난해 10월 이후 3000대 이상 선적되면서 완성차 기준으로는 전년 동월 대비 1.8% 증가했다.
다만, 조업 일수 축소에 따른 공급물량 축소 영향으로 CKD 물량이 감소하면서 수출 전체적으로는 전년 대비 6% 감소한 실적을 기록했다.

쌍용차는 지난해의 성과를 기반으로 올해도 전년 대비 약 10% 정도 증가한 16만대를 판매하겠다는 도전적인 목표를 제시한 바 있다.

이유일 쌍용차 사장은 “올해도 코란도 패밀리 브랜드 등 인기차종의 판매확대를 통해 도전적인 판매목표 달성은 물론 5년 연속 판매증가세도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조슬기나 기자 seu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