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구직자 80% "취업 위해 포기한 것 있다"

최종수정 2014.02.03 09:01 기사입력 2014.02.03 09:0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혜정 기자] 구직자 10명 가운데 8명은 취업 성공을 위해 자신감·돈·꿈 등을 포기한 적 있다는 조사결과가 나왔다.

3일 취업포털 사람인이 신입 구직자 698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79.5%가 '구직활동을 하면서 무언가를 포기한 적 있다'고 답했다.

어떤 것을 포기했는지 물었더니 60%(복수응답)가 '자신감'을 첫 번째로 꼽았다. 이어'돈'(51.7%), '꿈·희망'(42.2%), '시간'(42.2%), '정체성'(35.5%), '자존심'(32.8%), '열정'(27.2%), '인간관계'(25.4%), '젊음'(22.5%), '자유'(20.4%) 등의 순이었다.

선택한 것을 포기하기 된 이유로는 '취업에 대한 압박감이 너무 커서'(63.4%, 복수응답)가 1위를 차지했다. 다음으로 '계속된 실패로 구직기간이 길어져서'(56.6%), '현실에 적응해야 해서'(37.8%), '지출할 곳이 너무 많아서'(33.7%), '취업 후 되찾으면 된다고 생각해서'(14.6%), '시간이 없어서'(13.2%) 등이 뒤따랐다.

한편 신입 구직자의 60.3%는 '구직활동을 하면서 얻은 것이 있다'고 했다. 구체적으로는 '인내심'(39.9%, 복수응답), '절약정신'(25.7%), '자격증'(23.5%), '사회성'(20.4%), '글솜씨'(17.1%), '열정'(14.7%), '시간'(14.5%), '말솜씨'(13.8%) 등이 있었다.
박혜정 기자 parky@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