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김연아-안현수, 소치올림픽 빛낼 '슈퍼스타'

최종수정 2014.02.02 23:43 기사입력 2014.02.02 23:43

댓글쓰기

일본 언론이 김연아의 컨디션에 대해 관심을 보이고 있다.

일본 언론이 김연아의 컨디션에 대해 관심을 보이고 있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스포츠투데이 이혜리 기자]'피겨 여왕' 김연아(24)와 '쇼트트랙 황제' 안현수(29·러시아 이름 빅토르 안)가 2014 소치동계올림픽 10대 스타로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호주 일간지 시드니모닝헤럴드는 2일(한국시간) 인터넷판 기사에 소치를 빛낼 스타 10명 중에서 김연아와 안현수를 조명했다.
이 매체는 김연아를 5번째 슈퍼스타로 꼽으며 "동계올림픽에서 가장 빛나는 종목은 피겨스케이팅이다. 그 중에서도 김연아는 가장 유명한 스타"라며 "벤쿠버 올림픽에서는 세계기록을 세우며 금메달을 획득했다"고 보도했다.

이어 "올림픽 금메달은 그에게 상상을 초월하는 명성과 부(富)를 갖다 줬다"며 미국 경제전문지인 포브스가 선정한 세계에서 가장 많은 수입을 올리는 여자 스포츠 스타 10인 중 한명으로 이름을 올렸다고 덧붙였다.

안현수에 대해서는 "러시아는 아직 올림픽 쇼트트랙에서 단 한 개의 메달도 따지 못했다"며 "러시아로 귀화한 빅토르 안은 지난달 유럽선수권대회에서도 4관왕에 오르는 등 이번 대회 금메달 후보"라고 밝혔다.
미국 언론 역시 김연아와 안현수를 소치올림픽에서 관심을 받는 스타라고 보도했다. 미국의 보스턴 글로브도 지난달 31일 이번 올림픽에서 기억해야 할 스타 20명을 추리고 김연아를 맨 윗자리에 올려놨다. 아울러 안현수는 9번째 눈여겨볼 만한 선수로 소개했다.


스포츠투데이 이혜리 기자

<ⓒ아시아경제 & 재밌는 뉴스, 즐거운 하루 "스포츠투데이(stoo.com)">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