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체중조절용 시리얼, 일반제품과 열량 차이 없어"

최종수정 2014.01.27 11:35 기사입력 2014.01.27 10:4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임혜선 기자]체중조절용 시리얼 제품과 일반 시리얼 제품의 열량이 큰 차이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소비자시민모임은 15개 시리얼 제품을 선정해 비교한 결과 단백질·칼슘 함량은 일반 시리얼 제품 3종에 비해 체중조절용 조제식품 4종이 높으나, 열량·지방 포화지방·함량은 차이가 없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조사는 안전성, 영양성분, 수분 등을 조사했다. 일반시리얼 제품은 '포스트 콘푸라이트', '켈로그 콘푸로스트', '이마트 콘프레이크' 등이다. 체중조절용 조제식품은 '포스트 라이트업 오리지날', '켈로그 스페셜K 오리지널', '큐원 바디랩 몸이가볍게 채워지는 곡물시리얼', '이마트 슬림플러스' 등이다.

조사 결과에 따르면 체중조절용 시리얼(4종)의 100g당 평균 열량은 384.2kcal, 일반 시리얼(3종) 제품의 100g당 평균 열량은 385.2kcal로 별다른 차이가 없었다. 동일 회사 제품끼리 비교하더라도 열량의 차이는 거의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체중조절용 조제 식품의 100g당 평균 단백질 함량은 일반 시리얼 제품에 비해 2.8배 높았다. 100g당 평균 칼슘 함량은 55.2배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소비자 시민 모임 관계자는 "낮은 당 함량을 강조한 '라이트' 제품은 시장점유율이 높은 3개 유사제품보다 25%정도 당 함량이 낮을 뿐, 모든 시리얼 제품에서 당 함량이 낮은 것은 아니"라며 "낮은 당 함량을 고려하여 제품을 선택할 때는 '라이트' 라는 영양 강조 표시뿐만 아니라, 영양표시의 당 함량을 비교하여 구입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임혜선 기자 lhsr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