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안철수 "창당 속도 더욱 높이겠다"

최종수정 2014.01.26 16:09 기사입력 2014.01.26 16:0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나주석 기자] 안철수 무소속 의원은 26일 "창당 속도를 더욱 높일 것"이라고 말했다.

안 의원은 이날 부산상공회의소에서 열린 새정치추진위원회의 '새정치의 길, 부산시민에게 듣는다' 간담회에서 "창당준비위 결성을 2월 중순으로 앞당기겠다"고 밝혔다.
그는 "신당이 감히 국민의 뜻에 부응하고자 한다"며 "새정치의 행보를 멈출 수 없고 어떤 일 있어도 밀고 나가겠다"고 말했다. 안 의원은 "새정치로 낡은 진영논리, 정쟁 일삼는 낡은 정치 종지부 찍겠다"며 "새로운 정당으로 87년 체제 낡은 기득권 중심체제를 국민 중심 체제로 바꿔내겠다"는 뜻을 밝혔다.

새누리당의 기초선거 정당공천 폐지 공약 파기 움직임과 관련해 그는 "정당공천 폐지를 약속했지만 새누리당은 지금 엉뚱한 주장을 하고 있다"며 "국민을 두려워하지 않고 있다"고 비판했다. 안 의원은 "기존정치의 개혁이 필요하다"며 "민생은 국가가 치유하고 경쟁은 치열하게 노력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부산 연고를 강조하며 지지를 호소하기도 했다. 안 의원은 "부산은 더 이상 낡은 보수 세력의 둥지가 될 수 없다"며 "이젠 부산의 새정치 세력을 만들어 내야 한다"고 주장했다. 그는 "합리적 개혁이 대한민국으로 퍼져나가도록 봉화를 퍼트려 주시라"며 "나의 고향에서 새정치의 힘찬 출발을 알리고 싶다"고 말했다.
나주석 기자 gongg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