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박근혜 저주 리트윗' 임순혜, '결국 해촉'

최종수정 2014.01.24 07:53 기사입력 2014.01.24 07:53

댓글쓰기

▲임순혜 해촉 결정.(출처: 임순혜 트위터)

▲임순혜 해촉 결정.(출처: 임순혜 트위터)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방송통신심의위원회가 '박근혜 저주 리트윗'으로 논란이 되고 있는 임순혜 보도교양방송특위위원을 해촉했다.

방통심의위는 23일 열린 정기회의에서 임 위원에 대한 해촉 관련 논의를 비공개로 진행해 임 위원의 해촉을 결정했다고 발표했다.
방통심의위는 "국민이 선출한 현직 국가원수에 대해 정책 비판이나 의견 제시의 수준을 넘었다"며 "사실상 저주에 가까운 내용을 리트윗함으로써 국가원수의 명예를 현저히 훼손해 다수 여론의 비난을 받았다"고 말했다.

또 방통심의위는 "위원회의 품격을 심각하게 저해했고 2개 대학의 석사논문 표절 의혹으로 현재 해당 대학들의 본조사가 진행되는 등 도덕성 논란도 지속적으로 제기되고 있는 상황"이라고 지적했다.

방통심의위는 임 위원이 특별위원으로서 업무를 수행하는 것이 적절치 않다고 판단해 동위권자인 위원회의 동의를 얻어 해촉을 결정했다.
앞서 임 위원은 18일 자신의 트위터에 '경축! 비행기 추락 바뀐애 즉사'라고 적힌 종이를 찍은 사진을 리트윗했다. 사진에 적힌 '바뀐애'는 박 대통령을 암시하는 듯해 많은 비난이 쏟아졌다.

임순혜 해촉 결정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임순혜 해촉 결정, 당연한 수순", "임순혜 해촉 결정, SNS 활용의 잘못된 예", "임순혜 해촉 결정, 과연 옳은 결정인가?"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TODAY 주요뉴스 억대 출연료 받으면서 대역?…때아닌 '액션 대역' 논란 억대 출연료 받으면서 대역?…때아닌 '액션 대... 마스크영역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