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성시경 아비가일 호감 "또 사심 드러낸 사람은?"

최종수정 2014.01.14 16:31 기사입력 2014.01.14 16:31

댓글쓰기

▲성시경 아비가일 호감.(출처:  tvN 방송화면 캡처)

▲성시경 아비가일 호감.(출처: tvN 방송화면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성시경 아비가일 호감 표시' 소식이 화제다.

13일 방송된 tvN '섬마을 쌤'에서 가수 성시경이 파라과이 출신 아비가일에게 사심을 드러냈다.

이날 방송에는 샘 해밍턴과 샘 오취리, 그룹 버스커버스커 멤버인 브래드, 방송인 아비가일 등이 출연했다.

이들은 게스트를 초청하기 위해 각자 친한 연예인에게 전화를 걸었다. 샘 해밍턴은 마녀사냥 등으로 친분을 쌓은 성시경에게 전화를 걸었다. 성시경은 샘 해밍턴에게 "거기 아비가일 나오지. 미인인 것 같다"고 말했다.

이 말을 들은 해밍턴이 아비가일을 바꿔주려고 하자 성시경은 "부끄럽게 왜 그래"라고 말했다.
앞서 3일 방송된 JTBC '마녀사냥-남자들의 여자이야기'에서는 게스트로 출연한 개그우먼 김슬기에게는 "그냥 좋다"며 호감을 표시하기도 했다.

성시경 아비가일 호감 표시 소식을 들은 네티즌들은 "성시경 아비가일 호감, 성시셩 요새 많이 외롭나보다", "성시경 아비가일 호감, 여기저기 호감을 표시하는구나", 성시경 아비가일 호감, 하나만 걸려라 뭐 이런 건가?"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